매스컴


고체연료 젤-타입 판매점 한파주의

한파주의는 삼화 페인트의 타오르지, 바이켐의 파이어겔을
판매하는 젤-타입의 고체연료 판매점입니다.

매스컴

콘크리트 얼지 않도록 갈탄 피웠다가...작업자 2명 질식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파주의 작성일19-03-21 09:54 조회2,252회

본문

빌라 신축 공사장서 발견



김포의 한 공사장에서 작업자 2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연합뉴스

 

 

경기도 김포의 한 빌라 신축 공사장에서 작업자 2명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고 당시 이들은 갈탄을 피우고 콘크리트를 굳히는 작업 중이었던 것으로 보아 질식사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17일 경기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16분께 김포시 운양동의 한 공사장에서 작업자 A(52)씨와 B(50)씨가 숨져 있는 것을 119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과 경찰이 발견했다. 이들 중 한 명은 전날 오후 9시 36분께 “동료 작업자와 갈탄을 태우다가 쓰러졌다”며 119에 신고했으나 위치를 미처 말하지 못한 것으로 드러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과 경찰은 휴대전화 위치와 차량 번호를 추적해 이날 오전 0시 28분께 공사장 인근에 있던 작업자 차량을 발견했다. 이후 공사장 현장소장과 주변을 수색해 이날 오전 1시 16분께 공사장 지하 1층에 쓰러져 숨진 A씨와 B씨를 발견했다.

하청업체 소속인 이들은 사고 당시 갈탄을 피우고 콘크리트 양생(굳히기) 작업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겨울철 공사장에서는 콘크리트가 얼지 않도록 갈탄이나 난방기구를 틀고 작업해 화재나 질식사고 발생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들이 좁은 지하 공사장에서 갈탄을 피웠다가 질식사한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